기사 메일전송
[화보]...봄을 데려 온 경칩, 보물 제 521호 영천 숭렬당(永川 崇烈堂) 봄 꽃
  • 기사등록 2023-03-09 17:09:54
기사수정

[영천투데이=장지수, 김효정 기자]


[경칩] 경칩 3월 6일(양력).


▲ 영천시 성내동 9-2, 보물 제 521호 영천숭렬당(永川 崇烈堂) (사진=장지수, 글 김효정 기자)


기상청은 7일 전국 낮 최고기온을 서울 18도, 대구22도 등 올 들어 가장 포근한 봄날씨를 예보했다. 건조특보가 발효된 대구·경북은 낮과 밤의 기온차가 15도 이상인데도 낮 최고 20도 이상이 될 것이라는 예보다. 상춘객의 계절 봄이 성큼 다가왔음을 알린다. 


경칩, 초목은 짙은 푸른옷을 준비하고 개구리는 폴짝 뛴다. 겨울잠 동물들이 깨어나고 만물이 꿈틀거리는 절기다. 영천시 성내동 9-2, 보물 제 521호 영천 숭렬당 (永川 崇烈堂)에도 여지없이 계묘년(癸卯年)의 봄이 노크해 왔다.


입구 표지석과 고즈넉한 돌담 사이로 완연한 봄 기운이 스며들고, 중삼문 뜰에 잠자던 잔디에도 생기가 돌았다. 숭렬당의 주인 "위양공 이순몽 장군"을 지켜오던 정원 매화도 활짝 웃으며 꽃망울을 터트려 (꿀벌)손님을 맞았다. 자작나무는 회색 속살을 드러냈고 산수유도 포근한 봄 기운에 서둘러 노란 의복으로 치장했다. 영천에서 가장 먼저 매화 꽃망울을 터트린 숭렬당의 봄 기운을 본지가 7일 카메라에 담아 봄이 시내 한 복판에 들어왔음을 알린다. (글 김효정 기자, 사진 장지수 기자)



▲ 영천 숭렬당(永川 崇烈堂) 전정 산수유







0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yctoday.net/news/view.php?idx=10535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회원로그인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영천 제6회 작약꽃 축제...10일부터 19일까지 영천시 화북면 일대
  •  기사 이미지 영천시, 2024년 1분기 지역발전 유공자에 대한 표창 수여
  •  기사 이미지 청도읍성 예술제, 관람객 구름 인파 대 성황...미스터트롯2-박지현 가수 공연
청와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