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사건] 영천시 5급 공무원 A 씨, 250억 원대 박물관 건립 설계평가 심사위원 명단 유출 의혹 - 市, 감사 착수 후 정황 포착...경찰 수사 의뢰, A 씨 대기발령
  • 기사등록 2023-04-28 21:16:51
  • 수정 2023-04-28 22:50:30
기사수정

[영천투데이=장지수 기자]


市 감사 착수 후 정황 포착 경찰 수사 의뢰

영천시, A씨 27일 총무과 대기 발령 조치


▲ 2025년 개관을 목표로 하고 있는 영천시립박물관 투시도(본지 DB)


경북 영천시 사무관(5급) A 씨가 市가 추진 중인 250억 원대 '영천시립박물관' 건립을 위한 전시 설계 예비평가 심사위원 명단을 사전 유출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28일 영천시가 경찰에 수사 의뢰했다.


영천시에 따르면 지난 24일 "이같은 심사위원 명단 특정 업체 유출 의혹이 市 감사부서에 팩스로 접수돼 확인한 결과 일부 정황이 포착돼 수사 의뢰가 불가피했다"고 밝혔다.


영천시립박물관은 2025년 하반기 개관을 목표로 기본 및 실시설계 용역을 진행 중이다.


영천시 화룡동 일원에 부지 2만2442㎡, 전체면적 4800㎡, 지상 2층~지하 1층 규모로 상설·기획전시실, 수장고, 체험학습실 등을 조성한다.


해당 부서장인 A 씨는 업체들이 낸 박물관 전시 설계 및 전시물 제작 설치를 위한 제안서를 심사하기 위해 최종 7명의 본 평가 심사위원을 선출한다.


하지만 이 과정에서 7명의 본 평가 심사위원 선정을 위한 사전 예비평가 심사위원 21명의 명단이 특정 업체에 누출됐다는 것.


이에 따라 영천시는 27일 담당 부서장인 A 씨를 대기발령하고 이날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다.


영천시 관계자는 "현재 박물관 건립에 따른 사업 자체를 긴급 중단시키고 A 씨를 총무과로 대기 발령 하는 한편 실제 유출 여부는 경찰 수사 결과가 나와야 알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0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yctoday.net/news/view.php?idx=1074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회원로그인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영천 제6회 작약꽃 축제...10일부터 19일까지 영천시 화북면 일대
  •  기사 이미지 영천시, 2024년 1분기 지역발전 유공자에 대한 표창 수여
  •  기사 이미지 청도읍성 예술제, 관람객 구름 인파 대 성황...미스터트롯2-박지현 가수 공연
대한민국국회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