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사고] 경북 영천시 상수도관로 공사현장서 60대(남) 흙더미에 깔려 사망 - 8일 하루 사망사고 및 공장·차량 화재 등 사고 잇따라
  • 기사등록 2023-06-09 16:33:02
기사수정

[영천투데이=장지수 기자]

▲ 사고가 난 경북 영천시 망정동 한 아파트 인근 영천시상수도사업소 상수도관로사업 터파기 공사 현장

상수도관로 공사현장에서 사망사고가 발생했는가 하면 공장·차량 화재 등 경북 영천에서 8일 잇따른 사고가 발생했다.

8일 오전 11시 26분경 영천시 망정동 한 아파트단지 인근 상수도관로 사업 공사현장에서 배관작업을 하던 60대 남성이 무너진 흙더미에 깔려 숨졌다.

이날 사고는 영천시상수도사업소 총 4억6100만 원 규모 망정동 상수도관로 사업으로 이날 터파기를 끝낸 후 기존 흙더미가 무너지면서 깔려 병원으로 긴급 후송했으나 끝내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또 오후 7시 14분쯤에는 망정동에 주차돼 있던 모닝 승용차 엔진룸에서 불이 나 차량 전체를 태워 소방서 추산 330만 원의 재산피해를 냈다.

늦은 밤 10시 9분쯤에는 영천시 화남면 소재 조경 시설물 공장에서 불이 나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은 장비 13대(인력 33명)를 동원해 3시간 20분만인 9일 오전 1시 27분쯤 불을 껐다.

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공장 내 목재와 자재 등이 불에 타 소방서 추산 1억9천400여만 원의 재산피해를 냈다. 

영천경찰서와 영천소방서는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과 사고 경위를 조사중이다.

0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yctoday.net/news/view.php?idx=1088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회원로그인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청도읍성 예술제, 관람객 구름 인파 대 성황...미스터트롯2-박지현 가수 공연
  •  기사 이미지 경북 동부청사 환동해지역본부, 지역사회와 민·관 상생 협력 추진
  •  기사 이미지 (대회) 영천체육관 전국 종별태권도 선수권대회 7일간 열전 돌입
대한민국국회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