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영천시 태권도-육상 강미르·안혜영·이재웅 나란히 태극마크 달아 - 오는 11일부터 진천 선수촌 국가 대표 훈련
  • 기사등록 2024-03-06 21:59:05
기사수정

[영천투데이=장지수 기자]


▲ 왼쪽부터 태권도 강미르·안혜영, 육상 이재웅 선수 (사진/영천시체육회)


영천시 태권도단(감독 명재진)과 육상단(감독 황준석)이 나란히 3명의 국가대표선수를 배출했다.


영천시 체육회는 지난달 태백 고원체육관에서 열린 2024년 태권도 국가대표선수선발 최종대회에서 영천시청 태권도단 강미르·안혜영 선수가 각각 여자 46kg급과 57kg급에서 1위를 차지해 국가대표에 선발됐다.'라고 5일 밝혔다.


반면 이재웅 선수는 지난해 경북 예천에서 개최된 2023년 KTFL(Korea Track & Field League) 전국 실업 육상경기대회에서 남자부 800m, 1500m에서 각각 금메달을 따내 대회 2관왕에 오르면서 올해 대한육상연맹 경기력 향상위원회 심의를 거쳐 최종 국가대표로 선발됐고 전했다.


이재웅 선수는 오는 11일부터 진천선수촌에서 국가대표 강화훈련을 시작해 올해 국제대회 파견 시 국가대표 자격으로 출전할 수 있으며, 8월까지 국가대표 강화훈련에 참여하게 된다.


현재 영천시청 직장운동경기부는 태권도단 15명(지도자 3, 선수 12), 육상단 4명(지도자 1, 선수 3)으로 구성되어 있다.

0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yctoday.net/news/view.php?idx=1165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회원로그인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영천 제6회 작약꽃 축제...10일부터 19일까지 영천시 화북면 일대
  •  기사 이미지 영천시, 2024년 1분기 지역발전 유공자에 대한 표창 수여
  •  기사 이미지 청도읍성 예술제, 관람객 구름 인파 대 성황...미스터트롯2-박지현 가수 공연
환경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