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청도군] 올해 산림청 '소각산불 없는 우수 녹색마을' 네곳 선정...현판식 - 2015년부터 올해까지 21곳 선정...올해 봉하·대전·대전1리·화산2리
  • 기사등록 2021-08-09 17:18:07
기사수정

이승율 군수, "산불로부터 君民 생명·재산 및 청정 청도 산림 지키겠다"


▲ 지난 6일 마을회관에 산림청으로부터 선정된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 현판식을 하고있는 봉하마을 이장(오른쪽)


청도군(군수 이승율)은 올해 산림청 주관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에  운문면(봉하), 금천면(대전), 이서면(대전1리), 풍각면(화산2리) 네곳이 선정돼 6일 봉하마을에서 현판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은 가을 수확철부터 봄까지 약 6개월 동안 논·밭두렁과 농업 부산물 등 쓰레기를 불법으로 태우지 않고, 산불이 한 건도 발생하지 않은 마을을 대상으로각지자체의 추천을 받아 2014년부터 산림청이 선정한다.


청도군은 다가오는 가을철을 대비해 산불방지에 더욱 총력을 기울인다. 군은 또 산불의 주 원인 중 논·밭두렁 태우기, 농산물 폐기물소각 등 불법소각을 근절하기 위해서라도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 선정에 각별히 신경을 쏟고있다. 


君은 올해들어 산림방지인력 총 132명 중 산불감시원 93명을 산불감시탑 16개소 등 구역별 산불위험지역에 배치해 산불 계도활동을 펼쳐왔다. 또 마을마다 무인자동방송으로 논·밭두렁 등 소각금지 홍보방송을 펼치는가 하면 산불감시요원 이동차량에도 방송장비를 설치해 예방 홍보활동을 강화해왔다.


이로 인해 君은 산림청으로부터 올해 봉하·대전·대전1리·화산2리마을 등 네곳을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로 지정받은데 이어 지난해에는 각북면, 2019년도에는 각남면과 청도읍 원정1리 등 2015년부터 지금까지 총 21곳 마을이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 우수마을로 지정받아 산불방지 우수마을로 인정받고있다. 


청도군 관계자는“산불로부터 군민들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청정 청도의 아름다운 산림을 지키기 위해 금년에도 산불방지대책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yctoday.net/news/view.php?idx=8650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체육] 한돈협시지부, 영천 육상 꿈나무 6명에 240만원 장학증서
  •  기사 이미지 [화보] 新신羅라始시祖조王왕의 가을...경주 오능에서의 신라시조왕 추향대제(秋享大祭)
  •  기사 이미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