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소식] 119 아이행복 돌봄터 전 소방관서 확대...만 3개월~12세 소방서가 대신 돌봐
  • 기사등록 2022-08-05 20:20:23
기사수정

- 양육자 긴급상황 발생 시 아동 돌봄 서비스, 24시간 무료 -


▲ (사진=경북소방본부 제공)


영천소방서가 올해부터 직원들의 긴급한 사정으로 아이돌봄(만 3개월~12세)이 필요할 경우 소방서에 아이를 맞길 수 있게 됐다. 


경상북도는 지난달부터 저출생 극복 경북형 아이행복 시책 일환으로 도내 3개소(구미, 경산, 영덕소방서)에서 시범운영하고 있는 ‘119아이행복 돌봄터’를 전 소방서로 확대운영할 계획이다.


올해 9개소(포항북부, 경주, 김천, 안동, 영천, 예천, 칠곡, 청송, 봉화소방서)와 2023년 9개 소방서(포항남부, 영주, 상주, 문경, 의성, 청도, 고령, 성주, 울진소방서)로 시범운영 소방서를 포함해 경북도내 전 소방서로 확대한다. 


119아이행복 돌봄터는 국민이 가장 믿고 신뢰하는 119가 아이와 부모가 안심하는 돌봄 환경을 조성하고 돌봄 공백을 최소화시켜 저출생 문제를 함께 극복하기 위해 마련됐다.


119아이행복 돌봄터는 양육자의 재난 및 질병이나 상해, 출장 또는 야근, 휴원(교) 등의 긴급한 사정으로 돌봄이 필요한 만 3개월 ~ 12세 아동을 대상으로 24시간 무료로 운영하며, 119나 해당 소방서에 신청하면 이용이 가능하다.


또 아이와 부모가 안심하는 아이 친화적 돌봄터 환경을 조성하고 돌봄지킴이 전문 과정을 수료한 여성의용소방대원이 엄마와 같은 따뜻한 손길로 아동을 돌보며 맞춤형 소방안전 교육프로그램도 함께 제공한다. 



0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yctoday.net/news/view.php?idx=9717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회원로그인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화보] 가을 핑크의 여왕 '핑크 뮬리'..."휴일에는 경북 영천시 운주산 승마장으로!"...
  •  기사 이미지 [영천시의회] 제225회 1차 정례회...23일 추경안 심사 등 23일간 일정 마무리
  •  기사 이미지 [독자기고] 류시홍(柳時洪) 제40대 유종회장...'유종회(維宗會)를 말하다'
청와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